본문 바로가기
건강정보

머리숱 많아지는법 모발을 건강하게 하려면

by 비플 2022. 9. 14.
반응형

계절이 바뀌면서 헤어스타일에
변화를 주고 싶어 하는 사람이 많지만
머리카락이 너무 늦게 자라거나
너무 많이 손상되고 빠져서 고민인
경우가 비교적 많이 나타납니다. 
탈모는 모발이 점점 가늘어지고 다량으로
빠지는 증상인데, 다양한 연령층에서 발생합니다. 
일시적인 현상일 수도 있으나 지속적으로
머리카락이 빠져 두피가 드러나는
경우도 적지 않습니다.

 

 

특히 환절기에는 머리카락이
더 손상되거나 많이 빠진다고 느끼기 쉬운데
이는 기온이 급격히 바뀌고 신체에
호르몬 변화가 생겨 탈모를 유발하는
남성호르몬 분비가 증가해 평소보다 더 빠지고
자라는 속도는 더 느려지는 것입니다. 
탈모의 원인은 유전뿐 아니라 스트레스와
다이어트, 잘못된 식습관이나 생활습관
환경호르몬 등 그만큼 다양한데 머리숱 많아지는법에
대해 자세히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드라이 샴푸 사용 자제


머리숱 많아지는법의 첫 번째는
드라이 샴푸를 자주 사용하지 않는 것입니다. 
일주일에 3번 이상 드라이 샴푸로
머리를 감을 경우 비듬이 생기기 쉽고
모발 볼륨도 다운될 수 있다고 합니다. 
응급 상황에 가끔 사용할 수 있지만
두피에 직접적으로 사용하는 것이므로
잦은 사용은 과한 자극을 줄 수 있어
주의해야 하는 것입니다. 

 

 

 

귀가후 머리 감기


머리를 감는 시간도 중요한데 밤 10시~새벽 2시
사이에 일어나는 세포 재생 활동이
활발하게 이뤄지기 때문에 하루 동안
두피에 쌓인 먼지나 노폐물을 깨끗하게
제거하기 위해 저녁에 감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아침에 머리를 감으면 머리의 좋은 유분이
씻겨 자외선에 두피가 상하기 쉬운 상태가 됩니다. 
미세먼지가 많은 요즘, 우리 몸은 수많은
미세먼지 등에 노출되어 있으며
노폐물이 모공을 막을 수 있으므로
외출 후 집에 돌아오면 반드시
샤워를 하고 머리를 감는 게 좋습니다.

 

 

 

자외선 피하기


두 번째로 자외선을 피하는 것인데
자외선은 모발이 자라는 데 도움이 되지 않는데요. 
머리카락을 자외선에 오랫동안
노출시키면 모발이 더 얇아지고
늘어나 손상될 수 있습니다. 
또한, 자외선 노출은 두피를 노화시키며
얼굴 피부처럼 자외선에 두피가 오래
노출되면 노화가 빨라질 수 있습니다. 
따라서 두피 노화 방지를 위해서 햇빛이
강할 때는 양산을 쓰거나 통풍이 잘 되는
모자를 착용하는 것이 좋으며
순한 에센스 타입의 자외선 차단을
꼼꼼히 발라주는 것도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환절기 두피 케어


머리숱 많아지는법의 세 번째는
특히 환절기에 더욱 두피 관리를
받아야 하는 것입니다. 
환절기의 건조한 바람은 두피의
수분 함량을 떨어뜨리게 하여 두피 건강에
좋지 않은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또한 급격한 기온과 습도 변화는 두피의
신진대사를 느리게 만들어 평소보다
머리카락이 더 많이 빠질 수 있다고 합니다. 
따라서 환절기에 나타나는 탈모 현상을
일시적으로 여기고 방치할 경우
영구 탈모로 발전할 수 있어 모발 상태를 유심히
관찰하고 두피 건강에 신경을 쓰는 것이 좋습니다.

 

 

 

올바른 샴푸 방법


네 번째는 올바른 샴푸 방법인데
샴푸를 너무 많이 짜서 사용하면 오염물질이
잘 제거된다고 잘못된 생각을 갖고 있지만
너무 많은 양의 샴푸는 두피 건강에
해로우니 머리숱에 맞는 적절 양을 사용합니다. 
샴푸는 손에 짠 후에 두피에 바로
문지르지 말고 양 손으로 충분히 비빈 후
거품이 많이 나면 머리카락 전체에
골고루 묻혀서 감도록 해야 합니다. 
또한 머리 감을 때 손톱이 길거나
손을 자주 닦지 않아 손톱 사이에
세균이 많다면 두피가 세균에 감염될 수
있기 때문에 머리 감기 전에 손을 깨끗이 씻고
손톱은 늘 청결하게 유지하도록 하고
손의 지문이 있는 부분으로 부드럽게
마사지하듯이 감는 것이 좋습니다. 

 

 

 

찬바람, 자연바람으로 말리기


머리숱 많아지는법의 다섯 번째는
올바른 건조 방법을 사용해야 하는 것입니다. 
뜨거운 바람으로 머리를 말리는 것은
두피의 온도를 높이고 모낭에 자극을 주며
두피를 지나치게 건조하게 만들거나
유수분 밸런스를 무너뜨려
탈모를 유발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찬바람이나 자연바람으로
말리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머리를 전혀 말리지 않고 방치해도
탈모의 원인이 될 수 있어
두피가 습해지면 정수리에서 냄새가 나거나
세균이 좋아하는 환경이 되어 지루성 두피염이
발생할 수 있어, 증상이 심해지면
탈모가 발생할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합니다.

 

 

가르마 바꾸기


여섯 번째로 오랫동안 유지한
가르마를 바꿔야 합니다. 
자신만의 헤어스타일을 고수하고자
가르마를 오랫동안 유지하는 사람이 많지만
내게 잘 어울리는 가르마가 탈모를
유발하는 원인이 될 수도 있습니다. 

 

 

 

가르마를 탄 부분의 두피가 자외선에
노출되고 약해져 탈모가 발생할 수 있고
두피에 과도한 자외선이 노출될 경우
두피 손상은 물론 탈모를 유발할 수 있으니
가르마의 방향을 자주 바꾸는 것이 좋습니다.

 

 

균형잡힌 식사


머리숱 많아지는법의 일곱 번째로
영양섭취를 균형있게 하는 방법입니다. 
바쁜 일상에 끼니를 대충 때우는 것은
건강을 해칠 뿐만 아니라
탈모의 원인이 됩니다. 
머리카락을 만드는 모근에도 충분한
영양소가 공급돼야 건강한
머리카락이 만들어집니다. 
여성의 경우에는 무리한 다이어트로 인해
탈모가 유발되는 경우가 많으므로
영양가를 골고루 섭취하도록 합니다.

 

 

 

금주, 금연하기


마지막 방법은 금주와 금연인데
술을 마시면 몸의 열이 올라가며
알코올은 혈액순환을 방해하고 두피의 열도
함께 올려 탈모가 생길 수 있습니다. 
안주로 먹는 기름진 음식도 두피에 지방을
쌓이게 해 탈모를 촉진하는데 담배의 니코틴과
타르 성분은 혈관을 수축시킨고
혈액의 흐름을 막아 탈모를 악화시키므로
지나친 음주와 흡연은 모발에 좋지 않습니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