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건강정보

비염 뿌리를 뽑으려면 이렇게 해야 합니다

by 비플 2022. 9. 8.
반응형

 

비염은 만성 알레르기 질환으로 
암이나 당뇨, 치매 같은 질환은 아닙니다.
그런데 삶의 질을 확 낮추게 하고 
여러 불편함, 불쾌감을 가지게 합니다.
특히 시도 때도 없이 찾아오는 콧물이나
재채기, 코막힘은 여간 힘든 게 아닙니다.
그뿐 아니라 코안이 건조하면서도 
가래, 눈 소양감 등 느끼게 합니다.

그 외에도 코골이를 심하게 하고 
구취, 만성피로 등과 연관도 깊습니다.
그래서 수술을 받아보지만 재발할
확률이 높아 꽤 피곤한 질환입니다.

 

 

비염의 종류


참고로 이러한 비염은 크게 급성, 만성,
위축성 세 가지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급성이 계속 반복하면 결국 만성이
되는 것이고 감염될 수도 있습니다.
우리가 흔하게 잘 아는 것은 
알레르기성 비염입니다.
꽃가루 때문에 간질간질하고 재채기 등
동반하기도 하며 먼지나 온도 변화 때문에
증상이 생기기도 합니다.

워낙 원인 자체가 다양하지만 중요한 건
비염 뿌리를 뽑으려면 여러 가지
조절하는 능력을 향상해야 합니다.

 

 

 

비염이 유발하는 증상


특히 비염이 큰 스트레스를 가져오는
이유는 코가 막히고 재채기 등뿐 아니라
두통, 편두통, 피로감 등 느끼게 합니다.
그러면서 수면, 삶의 질을 저하합니다.
그렇다 보니 현대인이 당장 이에 대해
개선하고 싶은데 잘 몰라합니다.
우선 환자분의 체열도 중요하고 
주변 환경이 어떤지도 중요합니다.

보통 체열 불균형한 분이 많습니다.
상부에 열이 몰리는 반면 
하부는 차갑고 하는 것인데요.
이것은 혈액순환과도 연관이 있습니다.

 

 

 

비염 치료법은?


그렇기 때문에 비염 뿌리를 뽑으려면
결국 체열을 골고루 균형 잡아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체열 진단이 필요합니다.
또한 체형과도 연관이 깊습니다.
체형이 삐뚤어지면 결국 혈액순환이
원활하지 못할 확률이 높습니다.
특히 거북목, 일자목 환자분이 많은데
개선 통해 비대칭 밸런스 맞출 수 있습니다.

 

 

 

또한 환절기나 지금처럼 에어컨을 
자주 틀게 되는 시기에는 온도부터
습도 조절도 꽤 중요합니다.
아무래도 이때 조절 능력이 현저하게
떨어지다 보니 악화할 수 있습니다.
그러면서 구취까지 불러올 수 있는데요.

코막힘이 심해지면 결국 코골이까지
발생하므로 숙면에 방해합니다.
결국 전체적인 컨디션 난조까지
생길 수 있어 관리가 중요합니다.

 

 

첫 번째로는 온도와 습도를 유지해야 합니다.
온도 같은 경우 16도 내외 정도를 
유지해야 하며 습도는 40~50이 적합합니다.
건조한 것은 오히려 더 악화해서
관리가 필요하고 가습기 이용도 좋습니다.
여름에는 덥다는 이유로 찬물로
샤워하는데 미지근한 게 좋습니다.

두 번째로는 알레르기 항원 피하는 것입니다.
예를 들어 집먼지진드기는 주원인이
되기도 하는데 매트리스 베개에 잘 생깁니다.
그렇기 때문에 주기적인 세탁이 필요하고
청소를 하는 게 중요합니다.
그 외에도 커튼이나 인형, 이불 등 
깨끗하게 세탁해주는 게 중요합니다.

 

 

자신의 청결도 유지해야 합니다.
비염 뿌리를 뽑으려면 기본이 되어야
하는 것 중 하나로 코청소가 있습니다.
생리식염수를 활용하는 것입니다.
이렇게 주변과 자신을 깨끗하게
유지하는 게 중요하니 습관 지키길 바랍니다.

물 마시는 습관 역시 도움됩니다.
이때 냉수보다는 미지근한 물이 좋습니다.
물은 우리 몸의 대사 작용을 도와주고
노폐물 배출을 도와줍니다.
그리고 콧속도 건조하지 않게 해 줍니다.

 

 

결국 비염 자체를 직접적으로 개선
하는 과정도 중요하지만, 주변을
깨끗하고 건강하게 관리해야 합니다.
그래야 예방까지 할 수 있습니다.
마지막으로는 휴식 취하는 것입니다.
휴식은 스트레스를 풀어주는데 
비염이 스트레스에 취약합니다.

그 외에도 녹차가루를 타 마시는 것이나
균형 잡힌 식단 관리도 있습니다.
평소에 실천하기 가벼운 방법이면서
효과도 볼 수 있으니 참고 바랍니다.

 

 

만약 주기적으로 가래가 낄 정도이며
코골이가 심한 상태라면 신체에 변화가
있어야 한다는 점도 명심하길 바랍니다.
비염이 과도하게 진행한 상태라면
코가 쉽게 붓고 콧물이 안에 계속
가득 차 있어 호흡도 불편합니다.
또한 두통이나 다크서클, 피로감도
불러오는데 이건 생활을 방해합니다.

아무래도 집중력 저하를 불러오는 등
무슨 일을 하든 방해받기 때문인데요.
그러니 가볍게 생각하지 말고
한번 개선하기 위해 노력 바랍니다.

 

 

이렇게 치료하는 과정과 함께 
왜 생기는 것인지, 개선해야 하는 점 등
자세하게 하나씩 알아보았습니다.
현대인 중 많은 분이 비염으로
고생하고 스트레스받고 있습니다.
하지만 충분히 개선할 수 있습니다.
만약 만성이라면 오랜 기간 관리가
더욱 필요하니 참고 바랍니다.

자신이 왜 생기는지 모르겠고 
현재 불편함이 있다면 개선하는
과정에 집중하시길 바랍니다.

 

 

일시적으로 코청소 한다거나 수술은
결국 다시 생길 수 있기 때문에 
전신적인 개선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결국 비염 뿌리를 뽑으려면 본인 건강,
주변 환경 등 다양한 노력이 요구됩니다.

아마 많은 분이 비염 때문에 사소하면서
큰 스트레스를 보내고 있을 겁니다.
중요한 것은 잦은 두통이나 스트레스,
코골이 등은 생활 자체를 변화합니다.

 

 

그렇다 보니 개선하는 것에 서두르고
집중할 필요도 있습니다. 
만약 비염 뿌리를 뽑으려면 어떻게
하는 게 좋은지 잘 모를 수도 있습니다.
그럴 때는 자신의 주변 환경을 
깨끗하게 하면서 신체 균형 등
다양한 노력 해보시길 바랍니다.

비염만 개선되어도 삶의 질이
향상하는 것을 기대할 수 있습니다.
그러니 내버려 두지 마길 바랍니다.

적극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방안을 살펴

실천에 옮기고 치유하시는 게 옳습니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