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건강정보

뇌기능 저하 막아내는 방법은

by 비플 2022. 7. 29.
반응형

 

 

신체 기관 중에 안 중요한 곳은 없습니다. 
하지만 그 중에서도 1순위가 되는 곳이라면 뇌가 있습니다. 
모든 감각과 인지 기능을 제어하는 곳이기 때문입니다. 
기억과 학습 능력과도 연관이 있지요.
또한 신체 움직임과 혈액순환을 조절합니다. 
뇌 상태가 안 좋아지게 되면 나 자신을 잃어버리기도 합니다.
치매에 걸리게 되는 것입니다. 
여기에서 알 수 있는 게 있습니다. 
건강을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뇌가 건강해야 한다는 겁니다. 

 

 

또한 뇌에서 작용하는 스트레스도 문제가 됩니다. 
세균이나 바이러스 감염으로 생기는 질환은 많지 않습니다. 
이는 외과적 손상도 마찬가지입니다.  
대부분의 질병이 스트레스 때문에 생기게 됩니다.
자율신경이 무너져서 생기는 것입니다. 
스트레스로 교감신경이 과흥분되면 염증 반응이 일어납니다. 
평소 취약했던 곳에서 질병이 발생하기도 하고요. 
인류가 두려워하는 질환인 암도 그렇습니다. 
다른 무엇보다도 큰 원인이 스트레스에 있습니다. 
이 스트레스가 면역력 저하를 유발합니다. 

 

 

뇌에 좋은 음식 석창포


그러므로 건강하게 지내려면 뇌를 잘 관리해야 합니다. 
뇌기능 저하를 막아주는 식재료를 살펴보겠습니다.
뇌 기능의 중요성이 강조되면서 이미 유명한 것도 있습니다.
초콜릿, 커피, 아보카도 등 여러 가지가 있지요.
그 외에 아직은 덜 대중적인 것에 대해 언급해보도록 하겠습니다. 
뇌기능 저하를 막아주는 음식 첫 번째는 석창포입니다. 
한방에서는 석창포의 뿌리, 줄기를 다양하게 사용합니다.
진통제, 진정제, 건위제로 많이 사용하는데요. 
이것은 총명탕의 주재료이기도 하죠. 
뇌 신경을 보호하고 기억력을 증진 시켜주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치매를 예방하는 처방에 필수 한약재입니다.
더불어 항암과 진정 작용도 있습니다. 
불면증과 두통에도 많이 쓰이고요. 

 

 

 

머리가 맑지 못한 상태인 브레인포그에도 씁니다. 
석창포를 단독으로 차로 만들어 드셔도 좋고요. 
영지버섯과 생강, 대추를 함께 달여도 좋습니다.
이게 기억력 향상에 도움을 줍니다.

 

 

강황


뇌기능 저하를 막아주는 음식 두 번째는 강황입니다.
강황의 주성분은 커큐민이죠. 
커큐민이 뇌 건강에 좋은 이유는 BBB때문입니다. 
이것이 뇌혈관 장벽을 통과하는데요.
그러면서 뇌 세포에 직접 영양을 공급합니다. 
즉, 커큐민이 뇌신경에서 항염증, 항산화 작용을 하는 겁니다. 

 

 

 

알츠하이머 치매의 원인 물질인 베타아밀로이드가 있는데 
이를 제거하는 작용도 합니다.  
즉, 뇌신경에 쌓인 노폐물을 제거하는 것이지요. 
기억력 향상에 도움을 준다는 겁니다. 
또한 신경 영양인자인 성장 호르몬의 분비를 자극합니다.
이것으로 뇌세포의 증식을 돕습니다. 
우울증에도 강황이 효과가 있는데요. 
세로토닌과 도파민의 분비를 증가시키기 때문이죠. 
기분이 다운되거나 머릿속이 멍할 때가 있을 겁니다.
그럴 때는 강황차나 강황 라떼가 도움이 됩니다.  

 

 

호박씨


뇌기능 저하를 막아주는 음식 세 번째는 호박씨입니다. 
호박씨에는 강력한 항산화 작용이 있는데요. 
소변을 조절하는 효능 외에 뇌에도 작용을 합니다.
뇌 신경을 활성화시키는 강력한 효능이 있는 겁니다. 
뇌 신경 주변에서 발생하는 활성산소를 중화시키는 것이죠. 
이렇게 뇌 신경을 보호합니다. 
아연과 마그네슘 그리고 철과 구리도 풍부한데요. 
이들이 모두 뇌의 건강을 지켜주는 영양 성분들입니다. 
아연은 특히 신경 신호를 전달하는데 중요합니다.
아연이 부족해지면 파킨슨병과 알츠하이머 치매를 유발합니다.
뇌 기능의 저하로 우울증과 불안증의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마그네슘은 주로 우울증, 편두통, 간질과 관련 있습니다. 
기억력 향상이나 학습 능력을 올리는 데도 필요합니다.
건강한 뇌 기능을 유지하는데 구리도 필요합니다. 
구리는 뇌신경의 신호 조절을 돕기 때문입니다. 
구리가 부족해지면 알츠하이머 치매가 더 쉽게 발생한다고 합니다. 
머리가 멍하고 아무 생각이 나지 않는 거죠. 
안개 속에 갇혀 있는 느낌을 두고 브레인 포그라고 합니다. 
집중력이 떨어지는 것을 말합니다. 
이때 가장 필요한 영양소가 철분으로 호박씨가 도움이 됩니다.

 

 

 

오메가3


뇌기능 저하를 예방하는 네 번째는 오메가3 지방산입니다. 
뇌 기능을 향상시키는데 필수 영양소입니다. 
왜냐하면 뇌의 약 60%가 지방이기 때문입니다.
그 중에서 절반이 오메가3입니다.
오메가3가 부족해지면 기억력이 떨어집니다.
학습 능력도 약해지고 뇌의 노화가 빠르게 진행됩니다.
알츠하이머 치매가 오고 우울증도 생길 수 있죠. 
정어리, 연어, 송어같은 기름진 생선에 오메가3가 풍부합니다. 
콩, 아마씨, 견과류도 많이 챙겨 드시기를 권합니다. 

 

 

 

베리류


다음으로 베리류도 도움이 많이 됩니다. 
베리류의 껍질에는 항산화제인 안토시아닌이 많습니다. 
또한 카테킨, 퀘르세틴, 카페산도 있고요. 
이들은 모두 두뇌를 활성화시키는데 좋습니다. 
뇌 신경에 발생한 활성산소를 제거하기 때문입니다. 
뇌 신경 사이에 새로운 연결이 잘 형성되도록 도와줍니다.

 

 

 

커피


다음으로는 커피가 있습니다. 
커피의 카페인은 심장을 흥분시킵니다.
혈액순환을 촉진시켜 몸에 열을 내고요. 
두뇌 기능 향상에도 아주 큰 도움이 됩니다. 
에너지를 주는 음료이기도 하고요. 
이는 커피의 뇌기능 촉진 효능 때문입니다. 
커피의 카페인이 아데노신을 차단하거든요. 
아데노신은 아미노산의 하나로 졸리게 하는 성분입니다. 
또 커피의 카페인은 신경 전달물질인 세로토닌을 증가시킵니다.
그래서 행복감을 주고요.
장 기능도 증가시키죠.
장에서도 세로토닌이 많이 나오기 때문입니다. 
대신 너무 많이 마시면 뇌신경을 과도하게 흥분시킵니다. 
그래서 불면증이나 심장이 두근거리는 불안증이 원인이기도 합니다.
적절하게 양을 조절할 필요가 있습니다. 

 

 

 

녹차


정신을 맑게 해주는 것으로 녹차가 있습니다.  
녹차에도 카페인이 들어있어 각성에 도움이 됩니다. 
기억력을 향상시키고 집중력을 증가시켜줍니다. 
그리고 녹차에 들어있는 특유의 성분이 있는데요. 
L-테아닌이라고 부르는 아미노산입니다. 
이 아미노산은 뇌혈관 장벽을 통과합니다. 
그리고 GABA라는 신경 전달 물질의 활동을 증가시키지요.
이 물질이 신경을 진정시키는 작용을 합니다. 
그래서 불안감이 줄어듭니다. 
편안한 마음으로 집중할 수 있게 해주죠. 
또한 L-테아닌은 뇌에서 알파파의 빈도를 증가시킵니다.
마음을 진정시키는 작용도 있는 것이지요. 
특히 녹차는 커피와 다른 점이 있습니다. 
흥분 작용이 있는 동시에 진정 작용도 합니다. 
몸과 마음을 편안하게 해주는 것입니다. 

 

 

 

녹차가 커피와 다른 점이 바로 이 아미노산 때문인데요. 
커피는 흥분 작용만 있고 진정 작용은 없습니다.
하지만 녹차는 두 가지를 다 가지고 있죠. 
그래서 몸과 마음을 편하게 해줍니다. 
항간에는 녹차가 성질이 차다고 알려져 있는데요. 
실제로 녹차는 몸을 차게 하지 않습니다. 
이것까지도 함께 알아두고 뇌를 관리하시기 바랍니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