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건강정보

두통 원인 지끈거리는 머리가 지속된다면

by 비플 2022. 5. 18.
반응형

 

 

현대인 중 두통 때문에 고생하는 분이
생각 이상으로 꽤 많습니다.
더 답답한 점은 원인도 모른 채 
시도 때도 없이 나타나는 두통 때문에
하루하루 괴롭다는 점입니다.

두통은 쉽게 생각하면 머리가
아픈 것인데 뇌 신경과 뇌혈관,
두피에서 이상이 나타나는 겁니다.
그중에서도 두피 쪽 이상 같은 경우
혈관성이 가장 많다고 볼 수 있습니다.

 

 

지루성 피부염과 함께 대표적으로
많이 일어나는데 기름 분비물이
과도하게 배출하다 보니
염증이 특히 잘 생깁니다.
더구나 긴장하게 되면 두피가 
경직하게 되는데 이것은 통증의
원인까지 될 수 있습니다.

반면 우리가 잘 알고 있는 두통은
뇌신경에 대한 이상입니다.
쉽게 생각하면 우리가 스트레스
받거나 화가 났을 때 머리가 
찌끈찌끈하면서 아픈 경험이
한 번씩을 있을 겁니다.

 

 

이러한 것은 뇌 쪽에서 혈류량이
증가하면서 신경 어떤 전기적인
전도 자체도 증가하면서 
발열이 발생하면서 통증까지 
같이 생기는 것입니다.

여기서 더 나아가 우리가 일반적으로
많이 얘기하는 두통은 대부분
감염성 두통입니다. 감기나 장염 등
몸에 이상이 생기면서 같이 
동반하는 것으로 특히 열이 38도,
39도 이상으로 올라가면서
두통이 발생하기도 합니다.

 

 

이렇게 발열 때문에 생기는 두통은
보통 우리가 접근하기 쉬운
아스피린이나 타이레놀 같은
두통약이 잘 통합니다.
소염진통제 같은 경우에는 
해열작용도 있으면서 소염 작용도
있다 보니 비교적 도움받을 수 있습니다.

그런데 뇌 신경에서 직접적으로
과열 때문에 발생하는 두통 원인은
소염진통제가 그렇게 도움 되는 편이
아니기 때문에 치료가 필요합니다.
문제는 많은 분이 약이 별로 잘
받지 않나 보다 하고 과도하게
챙겨 먹는 경우가 있다는 점입니다.

 

 

그러한 행동은 삼가시길 바라며 
미열이나 두통이 계속해서 장기간
걸쳐 나타나면 즉, 해열진통소염제가
별다른 도움이 되지 않는 분은
자율신경 이 상때문에 발생했을
확률이 높습니다. 그래서 스트레스
받으면서 만성질환이 의심된다면
이에 접근해서 개선해야 합니다.

참고로 이러한 것의 두통 원인은 
스트레스를 과도하게 받으면서
만성질환을 오래 겪었다거나
그러면서 항상 긴장해온 거 등
하면서 바랭하는 것입니다.

 

 

더 답답한 사실은 격렬하기보다는
대게 박동성이라 해서 동맥이
뛸 때 두근두근하면서 아프거나 
전기가 찌릿찌릿 오는 거 같이
아픈 경우가 더 많습니다.
특히 멍한 상태로 두통이 생겨
집중력도 없어지고 기억력 저하에
머리 자체가 무거운 느낌이 듭니다.
그래서 이러한 이유 때문에 
찾는 것인데 80% 정도로
그러한 증상이 보일 정도로 흔합니다.

 

 

즉, 두통 원인은 자율 신경 
이상으로 멍하면서 띵하고 
집중 자체가 잘 되지 않아
이에 대한 치료가 이루어져야 합니다,
특히 뇌 신경 자체가 과열되는데
온도 자체가 오르는 게 아니라
열감을 몸이 느끼기 시작합니다.
그중에서도 신경이 많은 흉상부,
안면홍조, 열이 치밀어 오르는 
느낌이 들지만 직접적으로 
온도가 오르지는 않습니다.
 
좀 더 쉽게 이야기하면 신경은
전기선이랑 비슷한 역할을 합니다.
그래서 과전류가 나면 망가지는데
이게 우리 몸으로 빗대면
땀이 나고 통증이 생기는 것으로
대사작용이 일어나 베타 아밀로이드
같은 노폐물이 발생하면서 
몸속에 축적되어 쌓이는 것입니다.

 

 

그 결과 통증이 생기는 것입니다.
보통 이러한 분의 생활 습관을
돌아보면 운동량이 부족한 상태거나
불면증을 앓고 있습니다.
특히 우리가 자는 동안에 노폐물이
림프관 통해 빠져나가야 하는데
이러한 게 성립되지 않다 보니
통증이 계속해서 나타나는 것입니다.

더구나 두통 원인 중 하나가
스트레스를 받으면 과전류가
뇌 신경 속에서 발생하는데 결국
혈액양까지 증가해서 압력까지
일어나 혈관성 두통이 나타납니다.

 

 

혈액순환은 아주 기본적으로 
이루어져야 하는 조건인데 
생각 이상으로 쉽지 않습니다.
그러면서 염증이 전신적으로 생기고
몸 자체가 힘들어지는 것입니다.

자율신경에서 발생하는 두통은
허증성 두통이라고 다르게
표현하기도 하는데 기억력이 점점
저하하고 집중력이 떨어지면서
무엇보다 멍하고 띵한 게 특징입니다.
그렇다 보니 점점 일하거나
공부하는 방해되기 시작하면서
작업의 능률에 방해됩니다.

 

 

이렇다 보니 두통 원인에 대한
개선하는 과정이 필요한 것인데 
대부분 나타났다 사라질 거라
여기고 그냥 놓치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 결과 과열이 계속해서 생기고
만성피로에 예민해지고 점점
삶의 질이 떨어지는 일이 발생합니다.

그래서 자율신경에 대한 회복과 함께
만성적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예방하는 과정을 가져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규칙적인 수면과
커피나 음주도 줄이면서 무엇보다 
자율신경을 항상 안정적으로
유지해야 합니다.

 

 

특히 혈액순환은 노폐물이 계속해서
쌓이면서 다른 질환으로까지 연결될 수 
있기 때문에 신경 써야 합니다.
혈액순환을 개선하기 위해서는 어혈을
없앤다거나 규칙적인 운동, 건강한 식단 등
도움받는 게 중요하며 이미 두통이 잦거나
여기저기 몸이 아프다면 한번 자세한
도움받아 개선하는 것에 따로
집중해보시길 바랍니다.

현대인에게 많이 나타는 두통 유형은
진통소염제에 대한 도움으로 충분히 개선
하는 경우도 있지만 그렇지 못할 때가
더 잦기 때문에 결국 그에 대한 치료를
장기적으로 받는 게 좋습니다.

 

 

이때 자율신경에 대한 도움은 물론이며
만성피로나 예민해진 몸 상태, 
혈액순환 개선 등 여러 도움을 직접
받을 수 있기 때문에 더욱 좋습니다.
그러니 내버려두거나 쉽게 생각하지
말고 한번 안정적인 도움을 받아
회복하시길 바랍니다.

반응형

댓글0